우럭·쏘가리…땀으로 길어 올린 가을의 맛


푸른 옥빛의 바다를 마당으로 둔 충남 태안의 한 어촌 마을, 귀촌 지망생 박현규씨와 유병연씨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