쉴 줄 모르는 송은이씨, 같이 쉬어볼까요?…KBS2 ‘한 번쯤 멈출 수밖에’


“멍 때리는 게 뭔지 몰라요.” 웃음으로 사람들을 위로해 온 송은이는 ‘단 한 번도 제대로 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