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비무장지대를 평화·생명지대로’ PLZ 페스티벌…바람에 실어 보낸 ‘평화의 선율’


“바람이 음악을 실어 분계선 너머로 보내 주면 좋겠네요. 음악은 결국 평화이니까요.”(피아니스…

Source